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의 클린월드운동, 세계의 주목을 받다 클린월드

 

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의 클린월드운동, 세계의 주목을 받다
 
전 세계가 깨끗해지는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의 클린월드운동


몽골에서는 100여 명의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 회원들이 수도 울란바토르에서 거리정화활동을 펼쳤다. 대규모 정화활동에 MNB 국영방송이 이 소식을 두 차례나 보도하면서 그 의미를 높이 평가했다. 방송은 “한국, 중국, 러시아, 일본, 미국 등 많은 국가에서 클린월드운동이 진행되고 있다”며 “몽골 수도 울란바토르의 바양주르흐 등 몇몇 구에서는 주민들이 함께 봉사활동에 동참했다”고 밝혔다.

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 몽골지부 회원인 어윤 토야 씨는 MNB 방송과 인터뷰에서 “물과 공기 등 오늘날 환경이 너무 오염되어 있는데 사람들은 그저 걱정만 하고 있다”며 “세계 60억 인구가 모두 클린월드운동에 참여한다면 후손들이 깨끗하고 좋은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을 것”이라고 말했다.





캄보디아의 공중파방송인 TV3도 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의 활동을 비중 있게 다뤄 내보냈다. 방송은 “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 회원들이 왕궁 앞 쨕뚤목강 주변에서 클린월드운동의 일환으로 강 정화활동을 펼쳤다”고 보도했다.
이어 “각종 쓰레기와 오물로 가득한 메콩강 주변을 관광객과 주민이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게 하고 프놈펜 시민에게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인식시키는 좋은 기회가 됐다”며 긍정적인 평가를 전했다.



운동에 동참한 구청 관계자 하엠르티 씨는 “클린월드운동이 앞으로 캄보디아 국민과 사회를 일깨워 프놈펜 시와 캄보디아, 전 세계의 환경을 사랑하고 지키게 하는 좋은 활동이 될 것”이라고 극찬했다.
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 단체가 전 세계에서 동시에 실시하는 클린월드운동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. 지난 3월에도 국내가 중심이 되어 미국 LA, 독일, 남아프리카공화국, 인도, 네팔 등 지구촌 곳곳에서 클린월드운동을 전개한 바 있다.



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 관계자는 “누구나 바쁘지만 많은 사람들이 동시에 작은 시간과 노력을 들인다면 전 세계가 깨끗해질 수 있다. 각국에서 동참해준 회원들께 감사하다”며
“전 세계인들이 클린월드운동을 함께 전개하여 깨끗하고 아름다운 지구를 만들 때까지 행보를 멈추지 않을 것”이라고 강조했다.




국제위러브유운동본부(iwf장길자회장)의 클린월드운동, 세계의 주목을 받다
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